파이낸셜뉴스 / 대전시립무용단, 올해 첫 무대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대전시립무용단이 다음 달 5일 '춤으로 그리는 동화 - 고양이는 나만 따라 해(앙코르)' 공연으로 2020년

 

새해를 시작한다. 이 작품은 2015년 초연 당시 창작 그림책을 무용극화해 호기심을 자극하고 새로운

 

무대를 선보여 관객들에게 많은 관심을 받았던 작품으로, 다음달 5~8일까지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

 

홀에서 펼쳐진다. (김원준 기자) 

 

 

 

 

 

전체 내용 보러가기 : http://www.fnnews.com/news/202001241047282937

 

 

 

 

 

Share on Facebook
Share on Twitter
Please reload

Please reload

​최근 게시물
Please reload